“AsomeThing”
으로 만들고, 머리로 이해하고, 으로 확인하는 직관적 창의 놀잇감입니다.
조립 과정에 손으로 전해지는 촉감의 자극이 아이들의 상상력을 보다 간지럽혀 줄 것이란 생각,
우리는 오늘도 상상합니다.